본투글로벌센터, 하반기 해외진출 지원사업 신청접수

멤버십 특화 전문 프로그램… “글로벌 플랫폼으로의 성장 기회 제공”
8일까지 홈페이지 통해 접수 받아

2019-07-12 08:30 출처: 본투글로벌센터

본투글로벌센터가 하반기 2019년 해외진출 지원사업의 신청접수를 18일까지 받는다

성남--(뉴스와이어) 2019년 07월 12일 -- 유망기술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가 18일까지 하반기 2019년 해외진출 지원사업의 신청접수를 받는다고 12일 밝혔다.

본투글로벌센터에 따르면 해외진출 지원사업은 100여개의 기술력과 사업력을 갖춘 혁신기술기업을 멤버사로 선발, 글로벌 창업 및 스케일업을 돕는 전문 프로그램이다.

지원규모는 50개 내외 ICT(정보통신기술) 기업이다. 하반기에 중점적으로 선발하는 기술 분야는 5G, 스마트팩토리(Smart Factory), 애그리테크(Agritech), 핀테크(Fintech), 바이오(Bio) 및 헬스케어(Healthcare) 등이다. 상반기에는 1차로 50여개 기업이 공모로 선발된 상태다. 신청은 본투글로벌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받는다.

멤버사로 선정된 기업은 본투글로벌센터 내부 전문가들을 통해 글로벌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투자, 마케팅, PR(홍보) 등의 컨설팅을 상시적으로 받을 수 있다. 이어 본투글로벌센터와 협약이 맺어진 미국, 유럽, 일본, 중국, 동남아시아 등의 70여개 국가의 글로벌 컨설팅 전문기관을 통한 외부 컨설팅이 제공된다.

르노, 폭스바겐, 바이엘 등의 글로벌 기업과의 전략적 제휴를 통한 기술적 지원도 가능하다. 협업 네트워크를 통한 전문인력, 플랫폼 등이 활용된다. 목표시장의 잠재고객과 직접 접촉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 기업들은 PMF(Product-Market-Fit) 프로그램을 통해 현지 시장진입 전략을 수립하고, 제품에 대한 검증을 받을 수 있다. 본투글로벌센터는 글로벌 기업, 투자자, 액셀러레이터 등 주요 현지 채널들과의 수요 연계형 파트너십 통한 기업별 레퍼런스 구축 및 매출 향상에도 집중한다. 두바이엑스포 2020(Expo 2020 Dubai), 미주개발은행(IDB) 등 다양한 지역의 파트너십을 토대로 글로벌 투자유치 및 사업개발을 위한 연계작업이 진행된다.

이외 해외 유명 투자자, 개발자 등 전문가들을 초청, 글로벌 인사이트를 보다 손쉽게 공유할 수 있는 세미나 및 일대일 멘토링도 수시로 제공된다.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미국, 유럽, 일본, 중국, 동남아 등의 주요 국가뿐만 아니라 중동, 아프리카, 중남미, 인도 등에 유의미한 파트너십을 구축, 기업별 실제적인 사업 확장에 집중하고 있다”며 “센터가 ICT 혁신사업 개발자로서 기업들이 글로벌 플랫폼으로 성장할 수 있는 창업생태계 토대를 마련하고 있는 만큼 멤버사로 선정된 기업들은 해외진출에 있어 보다 생산적인 기회를 얻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본투글로벌센터의 상반기 해외진출 지원사업의 멤버사로 선정된 기업들의 성과는 다양하다. 하이리움산업은 5월 미국 알라카이사가 공개한 액화수소를 연료로 사용하는 세계 최초 에어택시 스카이에 핵심기술인 액화수소탱크 기술을 제공했으며, 기원테크는 6월 가트너 이메일 보안 마켓가이드 지역 대표기업에 국내 최초로 이름을 올렸다. 쓰리아이는 3월 미국 플러그앤플레이의 액셀러레이팅 기업에 선정된 데 이어 4월 일본 NTT 커뮤니케이션스 데이터센터 기업으로 뽑혔다. 특히 4월 프리IPO 자금으로 200억원 규모의 투자유치를 한 제이엘케이인스펙션은 최근 미국에 법인을 설립, 글로벌 사업 확장에 본격 나섰다. 기세를 몰아 올해 하반기를 목표로 코스닥 상장을 준비 중이다. 마인즈랩 역시 4월 누적 투자유치금액 263억원을 기록하며 IPO 작업에 돌입했다.

본투글로벌센터는 2013년 9월부터 지금까지 해외진출 지원사업으로 9781건의 컨설팅을 지원했다. 해외 법인설립은 69건, 해외 사업계약 및 제휴는 414건, 해외 특허 및 상표출원은 642건의 성과를 냈다. 투자유치 연계 금액은 3593.8억원에 이른다.

본투글로벌센터 개요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로 유망기술을 보유한 혁신기술기업이 세계시장으로 진출해 나갈 수 있도록 △유망기술 전문기업 발굴 △글로벌 지향 교육·훈련 △해외진출 가교역할 △해외 진출 지속가능 전문 컨설팅 △입주공간 등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유치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3년 9월 개소아래 2018년 12월까지 지원기업에 투자유치 연계한 금액은 3593.8억원에 달하며, 컨설팅 건수는 총 9781건에 이른다. 해외 법인설립 69건, 해외 사업계약·제휴 414건, 해외 특허·상표출원 642건 등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